일본에서 기린,아사히,삿포로등과 어깨를 나란히하는
주류&음료기업인 산토리(Suntory)의 역작이라 할 수 있는 맥주
Suntory Premium Malt's (산토리 프리미엄 몰츠) 입니다.

산토리 기업이 맥주보다는
위스키쪽에서 더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기업이라
맥주부문에서는 평가가 그럭저럭이었지만..

성과가 저조하던 산토리에게
흑자와 함께 맥주부문에서도 입지를 다질 수 있게
해준 맥주가 바로 산토리 프리미엄 몰츠라고 합니다.

산토리의 맥주 라인업을 살펴보면,
맥주 부문에서는 프리미엄몰츠와 몰츠비어 단 두개,
발포주종류도 두 종류,
제 3의맥주군에는 5개의 맥주가 포진해있습니다.

사실상 진짜 맥주라고 할 수 있는 종류는
단 두개밖에 되지 않아서 그런지..
산토리에서는 프리미엄몰츠쪽에
집중적인 투자와 홍보를 하는 것 같군요.


산토리社에서 프리미엄 몰츠에 집중투자를 하는 경위는
충분하다고 여겨집니다.

유럽의 최고의 맥주를 가리는 몽드 셀렉션에서
일본맥주중에서는 처음으로
최고금상을 수상하였고,
그것도 2005년부터 2007년까지
3년연속으로 수상하였습니다.

산토리의 맥주시장에서 부진을
말끔히 씻어준것도 모자라,
일본의 프리미엄맥주들중 최고의 자리에
우뚝 솟아 Best Of Best로 군림하게 되었죠.

그 위용이 얼마나 대단하였는지
한국의 일반시장에는 반입되지 않았던
프리미엄 몰츠는
조선호텔에서만 취급하는
감히 넘볼 수 없는 존재였죠 ㅋ

저는 일본에 다녀오신 지인을 통해 얻었지만..
블로그 수기등을 살펴보니
강남역근처의 한 일식집에서 이것을 판매한다고 하는군요.
그런데 가격이 한 병에 12,000원 이라니 ㄷㄷㄷ


사실 프리미엄 몰츠를 마셔보는것이
이번이 처음이라 엄청난 기대를 안고 마셔보았습니다.
얼마나 대단하기에 3년연속 최우수상 수상에,
많은 사람들이 에비수에 비견하며
일본맥주들중 스바라시라고 이야기들 하시니까요 ㅋ

한 모금 두모금 아까워서 천천히 음미하며
마셔보았는데, 왜 프리미엄 맥주이고,
사람들이 치켜세울만 했는지 알 것 같네요.

매우 부드럽고 약간은 진득한 느낌도 주는
산토리프리미엄은
작년 9월 18일에 마셨던
에비수 올 몰트가 그러했듯
과일이 잘 익어 감미롭다는(Mellow)
표현이 잘 어울리는 맥주라고 보여집니다.

상큼한 맛과 단맛 그리고 쓴맛까지
어느 맛 하나 우세를 점 할만큼
튀지않게 33%:33%:33%의 비율로
균등하게 분포되어 있는것 같습니다.
첫 느낌은 상큼하게 단맛이 주를 이루다가
목 넘김후에 잔잔한 쓴맛이 여운을 남겨주네요 ㅋ

부드럽고 약간의 진득한 풍미의 맥주지만
탄산 또한 밋밋하지 않게
어느정도 포함되어 있어
무엇하나 빠진것 없는 제대로 된 느낌의
맥주라고 맛을 보았습니다.

만약 일본항공을 타시게 되면
아사히 수퍼드라이, 기린이치방, 에비수
그리고 산토리 프리미엄 몰츠나 나온다는데..
익숙함때문에 아사히와 기린이치방을 마시지 마시고
(한국 대형마트에 널려 있으니까요)

가급적이면 산토리 프리미엄 몰츠나
에비수맥주를 마셔보시기를 권합니다.
왜 맥주맛이 다 같지 않은지
아시게 될거예요 ~~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altyJiN 2010.01.08 19: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때 일본에 살던 때에는 생맥주 외엔 큰 관심이 없다가 일본을 떠난 후에 산토리 프리미엄 몰츠가 그리도 맛나다는 주위 소문을 듣고 얼마 전 일본 방문시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사 마셔 봤는데... 꿀떡꿀떡. 이 좋은걸 왜 예전엔 몰랐을까 참 제가 한심스럽더군요. 고소함도 그렇고 무엇보다 끝의 쌉쌀함이 정말 절묘했어요. 더도 덜도 아닌 균형잡힌 쌉쌀함...

    지금 있는 캐나다에선 산토리는 미도리 빼곤 찾아볼 수 없기에... 눈물만 머금을 뿐입니다.

  2. 이우관 2010.06.16 14: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맥주 어디서 팔아요

    마트같은데서 본적이 없고..

    구할수 있다면 마셔보고 싶네요

  3. 산토리굿 2011.07.12 15: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맥주도 에일 맥주인가요?

  4. ........ 2011.08.03 1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첨엔 몽드셀렉션이 대단한 상인줄 알았지만... 올해 우리나라의 드라이피니쉬 가 금상을 받게 되면서 그게 아니라는걸 깨닿게 되었습니다....;; 걍 돈만 주면 되는듯....

    산토리도 저 당시엔 워낙 어필할 이미지가 없었기에 몽드라는 걸 이용한거 같아요....

  5. 산토리굿 2011.10.20 17: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마트에서 500미리 캔을 3390원에 파는걸 보았습니다. 오비 맥주에서 수입해서 팔더군요.
    사서 마셔 봤는데, 쓴맛이 진해진 느낌입니다.
    신기한건 이 가격이 어떻게 가능한건가요?
    오비에서 기술 제휴해서 만드는 호가든처럼 국내 제조는 아닌듯 보이던데요.
    이마트에서 파는 500미리 캔이 330미리 병과 같은 제품인가요?

    • 살찐돼지 2011.10.21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쎄요. 제가 맥주수입과 유통업과는 관련이 없기때문에 어떻게 가격형성이 된 것인지는 모르겠네요.

      제가 아는 일본에서 살았던 지인의 말로는 현재 한국에서의 판매가와 일본에서의 판매가가 큰 차이가 없다고 합니다. 당연히 국내제조는 아니고요.

      아직 출시초창기라 판촉차원에서 특별가에 내놓은 것이란 이야기가 있으니 올해까지 가격변화가 있는지 지켜보는게 좋을 것 같네요

  6. 해일링 2011.10.21 2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먹어봤는데 아주 좋네요.
    라거맥주중에서는 최고수준인듯
    가격도 명성에 비해서는 적절해보이고요.
    라이센스 생산하기전에 부지런히 먹어봐야할듯 합니다 ㅎㅎ

    • 살찐돼지 2011.10.22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나라에 들어와있는 라거맥주들 가운데서는 부드바나 우르켈등에 버금가는 맥주라는 것에는 동의합니다.
      하지만 다른맥주에 비해서 비싼 가격이 해결되지 않으면 경쟁력은 별로 없어보여요 ~

  7. 찌학 2011.10.29 2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도 한국처럼 주세가 비싼 나라입니다,,한국이 일본보다 좀더 비싸지만,,, 수입될때는 알본 현지 편의점가격이 아니라 일본의 세금 ,중간 유통 마진,최종 편의점 마진이 모두 빼고 공장에서 원가에 얼마만 더 얹어서 수출하는겁니다,,그러니 한국과 일본맥주가 가격이 비슷할수도 있는겁니다,,,하지만 일본맥주 수입하는 수입사들은 일본맥주가 현지에서 세금과 마진이 비싼걸 국내소비자에게 알리지 않고 일본 현지에서도 일본맥주는 비싸니 국내수입시 비싸야 된다는 고가 마케팅을 하는겁니다,,,

  8. 찌학 2011.10.29 2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토리 프리미엄몰츠가 우르켈이나 부드바르에 버금가는 맥주라고는 힘듬니다,,,라이트한 맥주를 선호한다면 산토리 지만 좀 무거운 라거를 선호 한다면 우르켈이나 부드바르 겟죠,,재료로만 따지면 우르켈과 부드바르가 훨 퀄리티가 있는 맥주죠,,누가 더 맛있는 맥주인지는 개인입맛이 다다르니,,,산토리가 체코의 질좋은 맥아와 홉이 넉넉히 들어갓는데 체코와 일본의 물만 다른 차이가 아니라 맥아와 홉의 퀄리티 자체가 차이 나는거 같은데여...산토리는 퀄리티가 우수한데 가격이 비싼게 단점이 아니고 퀄리티 자체가 우수하지는 않는 맥주입니다,,다만 이치방이나 슈퍼드라이 보다는 좀 진한 맥주로 일본에서 호평 받는거죠,,,산토리는 가격도 문제지만 산토리보다 훨 퀄리티가 우수한 체코나 독일의 라거들이 이미 국내에 진출햇다는거죠...산토리는 국내에서 체코와 독일의 퀄리티 우수한 라거에 대항하려면 이들보다 가격이 더싸서 가격경쟁력 우위로 승부를 봐야 되지 않나 싶네여...

    • 살찐돼지 2011.10.30 1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격부분만 어떻게 조정가능하면 체코, 독일의 이름난 필스너들과 한 번 붙어볼만 할텐데요.

      여러모로 일본맥주에게 악재로 작용하는 점이 많기도 합니다. 방사능문제도 그렇고, 우익활동에 가격까지...

      산토리의 팬도 안티도 아니지만 현 가격이 유지된다면 저도 부드바나 필스너 우르켈, 쾨니히 필스너쪽에 손이 갈 것 같기는 합니다. 같은 품질로 보아도 이쪽이 싸니까요

  9. 찌학 2011.11.01 22: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인장님은 산토리의 퀄리티에 만족하시는군여,,
    전 가격보다 퀄리티 자체가 체코나 독일 필스너보다 떨어진다고 보는데..
    주인장님은 산프몰이 가격 외에는 퀄리티가 아주 우수하다고 보시는군여,
    전 산프몰이 가격을 떠나 퀄리티가 별루라 체코 독일 필스너도 훨 낫던데여.
    다 입맛이 다르니여 ㅋ

    • 살찐돼지 2011.11.02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산프몰이 라이트라거쪽에 속하는 맥주는 확실히 아니니 당연 경쟁해야할 그룹은 독일과 체코 필스너가 되겠죠.

      개인적인 산프몰에 대한 선호도는 그럭저럭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독,체 필스너들보다 높은 인지도를 가지고 있으니 붙어볼만 하다고 적은거예요.

      뭐 퀄리티의 우열을 매기는건 개개인에 따라 다르고 찌학님도 아시고계시니 더 이상 언급할 필요가 없겠죠 ㅋ

  10. 에어덩크 2011.12.22 15: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에서는 정말 싼 슈퍼에서는 350ml 6개들이가 1250엔정도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비싸죠. 킨무기같은건 6개들이가 630엔정도니. 그래도 가끔 땡기는 맥주입니다.

    프리미엄 몰츠도 블랙이 있는데 산토리와 계약된 술집에서 생맥주로만 판매된다고 하는데,
    가끔씩 기간 한정으로 일반 소비자용으로도 판매가 됩니다.
    얼마전에 저도 운좋게 사왔는데, 살찐돼지님도 기회되시면 마셔보세요~

    • 살찐돼지 2011.12.22 2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엇보다도 산토리가 한국에서 선전해줘야 후속제품으로 프리미엄 몰츠 블랙도 들어올 수 있겠네요.

      일본과의 가격차이는 많이 좁혀진 상태라지만.. 그래도 부담스런 가격과 올해 봄의 일본 악재로 예상보다는 선전하지 못하고 있는 맥주같네요.

  11. 꿈방와 2012.01.17 1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토리 프리미엄도 맛있지만, 생맥주가 무엇보다 맛있었던 것 같아요.
    지난 일요일에 2마트에 맥주사러 갔는데, 선토리가 진열되어 있더라구요.
    반가워서 한병 사오기는 했는데, 일본에서의 선토리 생맥주 맛이 나려는지는 모르겠어요.. ㅎㅎ
    그나저나 오비에서 수입한다니, 향후 사먹기 싫어지겠네요 ^^;

    • 살찐돼지 2012.01.18 1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2~3년전의 무시무시했던 가격을 떠올리면 그래도 현재는 많이 가격이 낮아지기는 했지만..
      그래도 여전히 부담스런 가격이기는 합니다.

      그렇다고 가격이 이보다 저렴한 체코 & 독일 필스너보다 우월한 느낌도 없고요 ~

      일본에서 생맥주로 접하셨다면 기억속에 그리는 맛이 있기에 한국에서 마시시면 그 추억을 따라갈 수 있을까요?

  12. grim 2014.07.21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이 맥주에 이렇게 공감가는 생각을 가지신 분이 계시다니 감격
    정말 벌컥벌컥 들이키기에는 아깝다 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너무 조화롭지요

  13. 산월 2014.11.11 00: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입안에 들어오는 향이 너무 화사해서 자주 먹고 있네요ㅠㅠ 이 향을 어떻게 설명해야 할 진 모르겠습니다만.. 사랑스러운 맥주입니다.

  14. 꼬뭉이 2019.09.01 2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이 맥주를 정말 좋아하는데, 요즘엔 구하기가 어려워 대체품을 찾고 있습니다. 혹시 비슷하게 추천 해 주실만한 게 있을까요? 필스너와 같이 정말 좋아합니다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