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말표 흑맥주는 작년 CU 편의점에서 곰표의 성공이후

후속작으로 기획한 제품으로 구두약 회사와 콜라보입니다.

 

곰표+밀가루는 밀맥주여서 연결고리가 있다고 하지만

구두약과 흑맥주는 색상이외에는 특별한 관련은 없고

 

오히려 구두약 맛이 맥주에서 나면 분명 좋지 않을 것이지만

아무튼 말표맥주 또한 연착륙하여 4캔 만원으로 만날 수 있습니다.

 

 

말표 흑맥주의 생산은 춘천의 스퀴즈(Squeeze)브루어리입니다.

 

말표 흑맥주의 가장 큰 특징이라면 밤의 고소한 풍미가

첨가된 흑맥주라는 사실인데, 본래 스퀴즈 브루어리에서

생산하는 포터(Porter) 흑맥주 중 밤이면 밤마다라는게 있고,

 

밤이면 밤마다에서 나던 밤의 풍미를 말표에도 적용한 듯 싶습니다.

스퀴즈 브루어리의 홈페이지에 방문하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말표 흑맥주가 흑맥주인건 알겠고 어떤 스타일인지 알아보려했더니

홈페이지에도 그냥 Dark Beer 라고만 기록되어 있습니다.

 

다른 맥주들에서 헬레스, 세종 등등 스타일이 기록된 것과 대조적입니다.

사실 말표 흑맥주를 즐기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스타일은 중요하지 않겠죠.

 

 

갈색 거품에 검은색 맥주가 눈에 보였습니다.

 

바밤바와 같은 밤향이 가장 우선시되어 찾아오며,

탄 내나 로스팅 커피 등등의 속성은 발견하기 어렵습니다.

대중을 대상으로 하는 맥주이니 부정적인 요소는 줄인 것 같네요.

 

탄산도는 보통으로 많지도 적지도 않은 수준이며,

질감이나 무게감은 가벼움과 중간의 사이 정도로

특별히 무겁거나 끈적하거나 등이 없이 가볍습니다.

 

맥아에서 파생된 단 맛은 적은 편이었습니다.

약간의 초컬릿이나 카라멜류의 맛이 있으며,

비스킷이나 토스트류의 고소함도 비중이 낮습니다.

 

약간의 풀 맛과 과일스러운 맛도 살짝 포착되며,

쓴 맛은 적고 로스팅류 맛도 적은 편이었네요.

 

구운 보리류나 연한 로스팅 커피 등이 있지만

사실상 향과 맛에서는 밤이 지배하는 양상입니다.

 

특별히 맛이 떨어지거나 부정적인 요소는 없지만

다크 계열의 맥주에서 밤이 안 어울리는건 아니라도

조연으로 나오면 좋을 것이, 맛의 주연이 되버리면서

다소 튄다는 것 같다는게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특히 토스트 맥아나 다크 맥아가 기저에 깔리지 않은

가벼운 대중 맥주라 더욱더 밤이 더 돋보이기에

호불호는 갈릴 수 있겠다는 생각입니다.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노루강캐요 2021.02.09 0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