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맥주는 아름답다(Beer is beautiful)' 라는 개념이 기본정신인

일본의 소규모 지비루 양조장인 코에도(Coedo)는

도쿄 북부의 사이타마현의 작은 군에 위치하였습니다.

 

1996년부터 소규모 지비루 양조장 코에도의 역사가 시작되었고,

2012년 현재는 총 5 종류의 맥주를 양조하고 있는데,

각 맥주에는 별칭이 붙여져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번 포스팅의 대상이자 코에도에서 가장 도수가 높은

베니아카(Beniaka)는 깊은 적색이란 뜻이 있다고 하네요~

 

 

코에도(Coedo)의 베니아카(Beniaka)는 라거 스타일의 맥주지만,

다른 것들과는 매우 차별되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바로 지역특산 로스팅된 고구마, 즉 군고구마를 맥주에 첨가한 것인데,

고구마가 첨가된 맥주는 처음인지라 저 또한 매우 기대되는 제품입니다.

비록 그 맛이 맥주로서 처참할 정도일지라도 말이죠 ~

 

맥주는 발효주로, 효모가 맥즙내 당분을 먹으면서 알코올을 내뱉는

발효과정에 의해서 탄생하는 것이기 때문에 발효 가능한 당이 많을 수록

효모가 더 많은 알코올을 배출하게 되니 알콜 도수도 높아집니다.

 

군 고구마란 재료가 얼마나 많은 발효당을 포함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도수가 7.0% 인것을 보면 분명 많은 당분이 있을 거란 생각이 드네요.

 

확실한 코에도 베니아카의 공개된 레시피를 발견하지 못해서,

다량의 설탕을 통해 도수를 높였는지의 여부는 알 수 없지만..

짐작컨데 소량은 있을지 몰라도 다량은 아닐 것 같네요.

 

뭐 고구마의 영어 표현이 Sweet Potato 이니

 제 예상이 맞을거라 믿고 싶습니다 ~

 

 

향에서부터 달작지근함이 풍기는 코에도 베니아카는

그 이름에 걸맞는 매우 진한 붉은빛이 감돌고 있었습니다.

 

확실히 7.0% 라는 도수에 알맞은 부드러운 질감과

조금 묵직한 무게감을 지녔으며, 탄산의 양은 적었습니다.

 

양조장의 설명에서는 홉과 맥아의 균형을 맞추었다고 했지만,

직접 마셔본 바로는 맥아쪽(malty)이 분명히 강했던 인상이는데,

질감-무게감 부분에서도 그렇고, 맛에서 강하게 다가오는

카라멜스런 단 맛이 단연 압권이었기 때문이었습니다.

 

 가장 궁금했던 고구마의 존재감은 그냥 맥주에 동화된 것인지..

특별하게 와닿지는 않았으며, 카라멜 + 흑설탕 + 알콜 맛으로

일관된 듯한 홉&맥아의 균형을 유지하지는 않았던 맛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맛은 글쎄?? 였지만.. 도전정신 만큼은 높이 평가하며,

무엇보다 이 맥주의 레시피가 정말로 궁금하네요 ~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anmames 2012.05.18 15: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에도 맥주도 국내 수입되는것 확정된 모양 같은데 기대되네요

  2. 펍원장 2012.05.19 0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근처 가게에서 한병 집어와서 시음했습니다. 매장가 11000원 ㅠㅠ
    매력이 있는 맥주이긴하나 가성비에서 높은 점수를 주긴 어려운 맥주라고 느껴졌습니다.

    • 살찐돼지 2012.05.19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애당초 컨셉이 대량판매와는 거리가 먼 구성과 가격이기라고는 하지만..
      코에도든 히타치노든 우리나라 사람들은 맥주에 큰 돈을 투자하게 만들지는 의문입니다..

      더 구하기 쉽고 싸며 양도많은 바이헨슈테판 비투스, 슈나이더 시리즈도 고전하는데 말이죠

  3. viva 2012.05.23 14: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 맥주라고해서 고구마향이 날까~ 싶었는데 아닌가보군요
    얼마전에 구할기회는 있었는데 시간이 없어서 못구했는데.. 아쉽네요 ㅠㅠ

  4. 두이란 2012.11.21 17: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맥주가 이번에 유러피안비어스타에서 금상을 수상했네요, 최근 4년간 3번이나 금상을 탔던데 블라인드 테스트로 맛을 평가한다니 시비 걸 일은 없지만 제 입맛에는 썩 와닿지가 않던데 유럽인들 입맛은 좀 다른가 봅니다..

    • 살찐돼지 2012.11.21 2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인적으로 좀 달기는 했지만.. 심사위원들에게는 그게 더 좋게 보였을까요?
      유럽인들의 입맛이란게 따로 있는지의 여부는 잘 모르겠네요~

  5. sung 2014.06.28 1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재에 이르러서 (사이타마 현) 카와고에 시의 별칭으로 여기는 '코에도'가 유래되었던 코에도 맥주 회사의 본사는 (사이타마 현의 작은 군이 아닌) 사이타마 현 카와고에 시에 위치하고 있답니다~, 코에도 베니아카 맥주에 카와고에 산 고구마를 함유하였다는군요~

  6. 2020.01.04 19: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에선 한병에 4000원도 안하죠..한국에선 사마시긴 아깝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