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 아일랜드 옥토버페스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10.23 Goose Island Oktoberfest (구스 아일랜드 옥토버페스트) - 6.4%
728x90


10월이니까 마셔줘야 할 맥주를 마시게 되었습니다.


가을 시즌에 맞춰서 맥주 양조장들에서 만드는

맥주들이 몇몇 있습니다. 곧 있을 할로윈을 겨냥한

펌킨 에일(Pumkin Ale) 도 하나의 예가 되겠고,


단풍잎이 그려진 엠버 라거/에일 등도 있으며,

견과류의 고소한 맛이 튀는 넛 브라운도 단골입니다.


하지만 뭐니뭐니해도 가을의 가장 큰 맥주 축제인

옥토버페스트(Oktoberfest)를 위하여 나온 맥주

'옥토버페스트비어' 를 빼놓고 가을 맥주는 얘기가 안 됩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구스 아일랜드(Goose Island) 양조장의 맥주들 -

Goose Island India Pale Ale (구스 아일랜드 인디아 페일 에일) - 5.9% - 2010.11.16

Bourbon County Brand Stout (버본 카운티 브랜드 스타우트) - 13.0% - 2010.12.14

Goose Island Christmas Ale (구스 아일랜드 크리스마스 에일) - 5.7% - 2010.12.25

Bourbon County Brand Coffee Stout (버본 카운티 브랜드 커피 스타우트) - 13.0% - 2011.01.03

Goose Island Honkers Ale (구스 아일랜드 혼커스 에일) - 4.3% - 2016.05.20

Goose Island Sofie (구스 아일랜드 소피) - 6.5% - 2016.08.02


옥토버페스트 맥주는 동의어로 메르첸 

(Märzen)이라 표기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RB 나 BA 와 같은 맥주 평가 사이트에서는

이 둘을 묶어 Oktoberfest/Märzen 이라 하지만,

독일이나 미국 기관 등에서는 분리하는 추세입니다.


Oktoberfestbier 는 가을에 나오는 맥주들에 한정짓는 느낌이며,

Festbier 나 Märzen 은 Oktoberfestbier 와 스타일 차이는 없으나,

상시 제품이거나 지역에 따라 갈리는 양상을 보입니다.


특히 독일에서는 봄이나 여름에도 Festbier 를 볼 수 있습니다.

호칭이야 어쨌건 모두 다 도수가 살짝 높고 구리색을 띄는

맥아적인 부분이 약간 강조된 라거 맥주임을 알아 두면 됩니다.



맥주는 투명한 편이라 잔 반대편 로고가 투시되며,

색상은 진한 구리색, 녹색 빛의 호박색(Amber)입니다.


고소하고 약간 단 맥아 향취가 풍겨져 나옵니다.

곡물이나 비스킷, 카라멜 등으로 표현할 수 있겠고

홉은 독일 홉의 향으로 꽃이나 풀 느낌이었습니다.


탄산은 무딘 편으로 세지 않아 어울렸고,

질감과 무게감은 깨끗하게 빠진 느낌이나

진득한 면모와 안정적인 감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독일 원류 제품들보다 여기는 더 상향된 듯 하네요.


맥아에서 나온 단 맛은 어느 정도 있었습니다.

과하지 않은 카라멜이나 토피(Toffee)류의 단 맛과

Märzen 에서 기대할 만한 고소한 곡물 비스킷도 있습니다.


홉의 꽃이나 풀, 살구 등의 과일 느낌도 엿보이며,

쓴 맛이나 거친 맛 등은 남지 않은 채 깔끔하게 종료됩니다.


가을이라는 계절에 어울리게 차분하고 온순한

세지도 약하지도 않은 구릿빛 라거 맥주로

균형적인 맥주를 선호하면 좋아할 겁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