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치고 비어 블론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1.18 Echigo Beer Blonde (에치고 비어 블론드) - 5.0%
728x90


일본 니가타에 위치한 에치고(Echigo) 양조장의 맥주의

스탠다드 라인업이 최근 국내에 수입되었습니다.


에치고(Echico) 양조장은 일본의 소규모 양조장으로

이미 블로그에서 두 종류의 맥주를 리뷰한 적이 있습니다.


이곳은 캔(Can)과 병(Bottle) 모두를 취급하는 곳이며,

국내에는 캔 제품들이 들어온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에치고(Echigo) 양조장의 맥주들 -

Echigo Stout (에치고 스타우트) - 7.0% - 2012.08.02


오늘 시음하는 제품은 블론드(Blonde)라는 제품으로

일단 하면발효 라거는 아닌 Blonde Ale 로 밝혀집니다.


다른 말로는 Golden Ale 로 설명될 수 있는 타입으로

유사한 성격의 맥주들은 코나의 빅 웨이브(Big Wave)나 

리틀크리쳐의 브라이트 에일(Bright Ale) 등이 있습니다.


홉(Hop)을 영국계를 사용한 것인지 몰라도 

영국식이라는 언급이 군데군데 등장하기도 하며,

몇몇은 미국/캐나다식 골든 에일이라고도 하지만,


아무튼 영국/미국/캐나다식은 사실 그리 중요한건 아니고

어차피 벨기에가 아니라면, 골든/블론드 에일이라는 맥주의 컨셉이


가볍고 도수 낮고 산뜻하며 쓴 맛 적은 대중을 위한 에일이기 때문에

딱딱하게 각 잡지 말고 그냥 편한 마음가짐을 요하는 맥주입니다.



색상은 완벽한 금색을 띄며 맑은 자태를 뽐냅니다.

향에서는 살짝 포도주나 딸기, 사과 차 등의 향이 나고

군데군데 달작지근한 꿀과 같은 단 내도 있었습니다.


탄산은 적당히 있는 편으로 무리하게 쏘진 않습니다.

입에 닿는 느낌은 컨셉상 기본적으로 가볍고 산뜻하나

질감자체가 조금 부드럽고 매끄러운 성질도 가졌습니다.


맥아에서 나오는 끈적한 단 맛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다만 효모일지 혹은 홉(Hop)일지 정확히 파악은 안 되는

재료에서 비롯하는 단 맛이 과하지 않게 자리잡혀 있습니다.


잘 익은 포도나 사과, 딸기, 체리 등의 과일 맛이 있고

약간의 레몬 등 즙 많은 과일 맛 들도 나타났습니다.


단 맛은 꿀과 버무린 과일과 같은 형태였다고 보며,

후반부에는 소량의 씁쓸함만 있고 깨끗하게 마무리됩니다.


개인적으로 느끼기에는 다른 블론드 에일들 보다는

좀 더 눅진하고 진득함이 연상되는 맛이 남았던 편입니다.


그러나 일본 출신이란 점과 높은 가격은 단점으로 작용하겠네요.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