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치고 화이트 에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6.03 Echigo White Ale (에치고 화이트 에일) - 5.0%
728x90


일본 지역맥주 양조장 에치고(Echigo)에서 만든

화이트 에일(White Ale)이 오늘의 시음맥주 입니다.


전면에 White Ale 이라 쓰여져 있기 때문에

맥주에서 White 가 주는 의미가 밀맥주와 

연관이 있다는 사실은 경험적으로 알 수 있지만,


벨기에 밀맥주인지 독일 밀맥주인지 불명확하나

캔 뒷면을 보면 Weizen 이라고 쓰여져 있기에

확실히 독일식 밀맥주를 표방한 것을 파악 가능합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에치고(Echigo) 양조장의 맥주들 -

Echigo Stout (에치고 스타우트) - 7.0% - 2012.08.02


아주 글로벌하게 큰 양조장이 아닌 경우,

오늘의 Echigo 처럼 특색있는 지역 양조장에서는


일반 페일 라거(Pale Lager)와는 다른 타입의

맥주들을 선보이면서 차별화를 가져가고자 합니다.


하지만 너무 독특하거나 난해한 경우 어렵다고 생각해

외면받을 수 있지에 적당한 매력과 대중성을 갖춘 맥주를


스탠다드(Standard) 맥주 삼아 집중적으로 선보이는데,

미국 크래프트 쪽에서는 페일 에일, IPA, 스타우트 등이며

독일-유럽 쪽에서는 바이젠(Weizen)이 대표적입니다.



적당한 탁함과 밝은 금색 빛을 뽐내고 있습니다.


향은 바이젠(Weizen)에서 기대할 수 있는

바나나와 정향이 있고 단 과일 내가 주축이네요.

대체로 고소함/알싸함 보다는 단 느낌이었습니다.


탄산감은 있지만 톡 쏜다는 느낌은 적으며,

보드랍고 진득한 가운데 은근 뒤에 남는

질감이 약간 끈적하다는 기분도 들게하네요.


알싸하고 화한(Spicy) 풍미가 처음에 퍼졌지만

이후는 바나나스러운 단 맛이 등장해줍니다.


고소한 곡물 느낌은 많지 않았다고 보았으며

향에 비해서는 조금 더 알싸한 감이 있지만

그래도 전반적인 인상은 달다고 보았습니다.


끝 부분은 잡미 없이 깔끔하게 마무리되며,

크게 튀지 않지만 요소요소는 다 있는

가뿐하게 마시기 좋았던 바이젠이었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