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333. 베트남어로 바-바-바 로 불리는 이 맥주는
지난 번 소개했던 Saigon Export 와 같은 그룹인
Sabeco 에 소속된 맥주입니다.

Sabeco 가 사이공市 브루어리 코퍼레이션의 약자이니
333 맥주 역시도 베트남 남부 사이공시(호치민)에서
만들어진 맥주가 되겠습니다.

333 맥주는 베트남이 프랑스의 식민지였던
1893년 프랑스에의해 독일의 원료로 탄생했습니다.
처음 발매 될 당시의 이름은 '33' 맥주였으나..
약 100년이 지난 1975년에 3 을 하나 더 붙여
'333' 이 되었고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같은 회사에서 나오고 Export 라는 같은 종의 맥주다보니
라벨또한 두 맥주가 거의 흡사합니다.
왼쪽에 검은테두리와 오른쪽에는 보리의 형상이 새겨져있고,
안쪽의 빨간색 원안에는
하얀색 글씨로 Export 라고 적혀있습니다.
'Saigon' 과 '333'이라는 글씨만 다를 뿐이죠.

그러나, 사이공이 4.9%이고 333이 5.3%의 알콜도수를 가져
두 맥주가 다른 제품이란 사실을 이를 통해 확인 할 수가 있습니다. 
 
333 은 1994년 미국맥주시장에 진출하여
급속한 판매성장률을 기록하였으며,
같은해 미국에서 가장 인기있었던 맥주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현재는 미국,홍콩,호주,일본 등지에
수출되고 있는 베트남의 효자맥주이자 대표맥주가 되었습니다.


제가 맛 보기에는
333과 사이공 Export 간의 큰 차이는
못 느끼겠습니다만...

333 맥주는
사이공에 비해 시큼한맛이 강화된
맥주라고 생각이 듭니다.
쓴맛이 시큼한 맛과 함께
입안에서 퍼지기 때문인지
맥주를 주로 구성하는 맛은
쓴맛 + 시큼한 맛이며..
상큼한 맛이 아닌 시큼함이
주를 이루고 있는 맥주입니다.

탄산은 라거맥주 수준에선
적정수준을 포함하고 있다고 보며,
무게감 또한 가벼운 편입니다.

333 역시도 쌀이 포함되어 있기는 하지만..
고소한맛이 시큼한맛 때문에 묻힌듯 싶어,
주의깊게 입안에 남은 맛을 음미할 때,
쌉싸름한 고소함을 포착할 수가 있는 것 같습니다.

제 생각으로는 시큼한 맛 때문인지
무난하게만 느껴질 Export 라거는
아닌 듯 싶으며, 호불호가 갈리는
라거 될 것 같네요..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베트남어로 맥주를 뜻하는 비아(Bia)와
베트남의 수도이자 쌀국수로 유명한 도시
하노이(Ha Noi)의 이름을 따서
지어진 이름 비아 하노이(Bia Ha Noi).

하노이가 위치한 베트남북부지역에서
가장 많이 취급되는 맥주로서
하노이시를 거닐면 흔하게 만나 볼 수 있는
맥주라고 합니다.

직접 제가 베트남을 가 본적은 없지만,
베트남을 다녀오신 많은 분들 말씀에 의하면
베트남의 무더위 속에서
깔끔하고 시원했던 맛이
인상적이었던 맥주라고 하더군요~


베트남의 지도를 보면 기이하게 남북으로
쭉 뻗은 형태를 취하고 있는데,
그에 따른 현상인지 남북간의
지역갈등이 심하다고 합니다.

특히 1970년대 공산권의 북부와
자유진영의 남부가 벌인 베트남전쟁시기
정점에 달하였는데..
북부의 무력진압으로 통일은 달성했지만,
남북간의 앙금은 여전하다고 하는군요.

지도의 북부의 큰 원이 하노이
남부의 가장 큰 원이 사이공(호치민)시로서
각각 남북부의 수도였던 도시입니다.

이달 초 포스팅했던 베트남 남부의 사이공 맥주와(Sabeco)
북부의 하노이 맥주(Habeco).
맥주이름에 양측 수도였던 도시의 이름이
들어간다는게 신기하다고 느껴집니다.


탄산의 느낌이 강해 터프하지만, 맛은 산뜻한
하노이 맥주는 전형적인
라거스타일의 맥주입니다.

여름에 마시면 좋을것 같고,
기름진 음식과 마실 때
 극대화 될 것 같은 맥주이지만..
그렇다고 맥주 자체가 밋밋한 느낌은 아니네요.

라거맥주들이 보통 뒷심이 부족하여
끝맛의 지나친 깔끔함이
어떤 사람들에게는 아쉬움을 남을 수 있는데,
비아 하노이는
산뜻하면서, 약간의 쌉싸름한 맛이
끝맛의 감초역할을 해주는 것 같아
제 스타일상 호감가는 맥주였습니다.

비아 하노이 역시
베트남 쌀국수집에 방문하시면
맛 보실 수 있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펠로우 2009.12.22 23: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탄산이 꽤 세면서 음식과 곁들이기도 괜찮더군요^^

728x90

오늘은 베트남 No1. 맥주
SABECO사의 Saigon(사이공)을 소개하려 합니다.
사이공맥주는 이름에서 깨달을 수 있듯
베트남 남부의 항구도시로
수도인 하노이보다 더 큰도시 입니다.

한국도 참전했던 1960~70년대의 베트남전쟁시기
사이공은 남 베트남 민주세력의 수도였고,
미국과 남부는 북 베트남의 공산세력에 대항하여
사이공을 지키려고 했으나.. 결국에는
함락되어 베트남 전체가 공산화되었지요.
도시이름도 그 시기 사이공에서
호치민시로 개명되게 됩니다.


다시 맥주이야기로 돌아와서,
사이공맥주의 종류는 총 4가지로
사이공 라거, 333 Export, Saigon Special,
그리고 오늘 소개할 Saigon Export 입니다.

사이공 익스포트는 333 맥주와 함께
국내시장보다는 해외에서 더 활약하는 맥주입니다.
우리나라에선 마트에는 풀리지는 않지만..
한국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베트남 쌀국수 전문점을 방문하면,
어렵지 않게 구할 수 있지요.

베트남이 쌀의 주 산지답게
모든 Saigon 맥주에는
원료로써 쌀이 포함되는군요.
재료에 쌀이 포함되는 것은
동아시아 맥주들의 공통적인 특징이라보여지는데,
그들이 말하는 Export 스타일의 맥주에
 쌀이 포함되면(?) 어떤 맛일까 궁금해집니다~


사이공맥주는 고소한 향고 제법 좋고,
마셔보면 첫 맛은 약간 시큼하지만..
이내 쌀과 홉의 고소한맛과 쓴맛이
조화를 이루어 피어오르는 느낌의 맥주입니다.

청량감이 있으며, 막연히 목을 시원하게 만들어 주는
맥주가 아닌, 청량감과 동시에 부드러운 면모와
새콤함, 그리고 끝맛의 쌀의 고소함이
돋보이는 맥주라고 평하고 싶네요.

특별한 생각없이 마시면..
한국맥주와 큰 차이점을 못 느낄 수 있는
맥주이기도 하지만.. 음미해가며 마시면
한국맥주에 비해 고소한 끝 맛을
감지해 낼수 있으실 겁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nopi 2009.12.06 22: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이거 베트남 가서 한 번 먹어봤는데... 벌써 3년 전이라 기억이 가물가물하네요 -_-;;
    공항 면세점에서(...) 사먹었는데; 왠지 가짜가 아니었을까 싶었던 맛이었던거 같기도 하고 ㅎㅎ

    • 살찐돼지 2009.12.06 2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베트남에서 드셨으면 가짜는 아닐꺼예요 ㅋ 근처 베트남쌀국수 집에가면 생각보다 쉽게 구할 수 있어요. 그때의 기억을 되살려가며 한 번 드셔보세요 ㅋㅋ

  2. 궁금한게요 2011.07.20 1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궁금한게요 .. 이게 분류가 그냥 엑스포트 스타일의 라거비어인가요 아니면 아메리칸 애드정트인가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