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 Camp Ultra Gnar Gnar'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2.11 Base Camp Ultra Gnar Gnar (베이스 캠프 울트라 그나 그나) - 6.7%
728x90


이마트에서 찾을 수 있는 캔입 인디아 페일 에일(IPA)

베이스 캠프의 울트라 그나 그나(Ultra Gnar Gnar) 입니다.


제가 알기로는 Gnar 의 발음에서 G 가 묵음이기 때문에

나(르) 나(르)가 좀 더 정확한 발음이 되지 않을까 보지만,


수입한 곳에서 '그나 그나' 라고 표기하기 때문에 이에 따릅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베이스 캠프(Base Camp) 양조장의 맥주 -

Base Camp In-Tents IPL (베이스 캠프 인 텐츠 인디아 페일 라거) - 6.8% - 2015.12.10



Gnar Gnar 는 상당히 재미있다는 뜻을 가진 용어로

앞에 울트라(Ultra)가 붙었으니 그 의미는 배가 됩니다.


미국 오레건 출신 베이스 캠프(Base Camp) 양조장인만큼

양조하는 인디아 페일 에일(IPA) 도 미국식 IPA 로, 


미국 IPA 특유의 홉이 자아내는 짜릿함과 상큼함이

 Gnar Gnar 라는 말과 잘 어울린다고 생각합니다.


저도 인디아 페일 에일이라는 장르를 처음 마셨을 때

충격적이고 흥미롭고 새로웠던 기억을 더듬어보면

Gnar Gnar 라는 작명이 더욱 더 공감이 가네요.



생각했던 것 보다는 더 탁한 자태를 드러냈고

색상은 황토색, 주황색 계열이 눈에 보입니다.


향은 코를 찌르는 새콤한 감귤류 향이 나며

풀과 같은 향도 감귤류 향에 이어 찾아옵니다.


새콤한 향에 어느정도 익숙해지면 감춰졌던

단 내가 감지되며, 카라멜과 곡물 빵 같습니다.


탄산은 적지도 많지도 않은 편이었습니다.

입에 닿는 느낌은 생각보다는 진득했습니다.


잘 빠지고 경쾌한 미국 서부 해안식 IPA 일 것 같았으나

예상과 달리 마주한 것은 질감에서 안정감을 갖춘

중간 수준의 무게감의 인디아 페일 에일이었네요.


맛에서도 홉(Hop)이 절대적인 우위는 아니었습니다.

기본적으로 깔려있는 카라멜/토스트계 맥아의

달고 고소한 맛이 자리잡고 있는 양상이었습니다.


그 위로 홉(Hop)의 맛은 날이 선 맛이라기 보다는

살짝 무뎌진 둥글둥글한 맛과 쓰고 매캐함도 있는데,


그래도 홉(Hop)에서 파생되는 감귤류 과일 맛은 가득하나

이에 동반하여 건초나 흙 등과 같은 맛도 무시 못했고

후반부에 남는 씁쓸한 특징이 합세하여 여운을 남깁니다.


확실히 산뜻한, 화려한 IPA 계열은 아닌듯 보였고

나름 맥아-홉의 밸런스 계이지만 다소 거칩니다.


조금 거친 느낌의 IPA 를 즐긴다면 알맞겠네요.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