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최근들어 국내에 Tesco Finest Ale 의 일원으로서

한국시장에 간접적으로 진출한 세계적으로 이름난

 

정신나간 맥주양조장 브루 독(Brew Dog)의 맥주인

카오스 씨오리(Chaos Theory), 즉 혼돈 이론입니다.

 

브루 독(Brew Dog)의 성향과 매우 일치하는

'혼돈 이론' 이라는 이름을 가진 맥주로서

BA 나 RB 에서 스타일적으로 분류되기는

영국식 IPA (English IPA)에 해당하는 제품입니다.

 

하지만 브루 독(Brew Dog)에서는 Chaos Theory 를

랜덤 IPA (Random IPA)라는 해괴하게 설명하고 있죠.

 

- 블로그에 리뷰된 브루 독(Brew dog)의 맥주들 -

Brew Dog Tokyo (브루 독 도쿄) - 18.2% - 2010.07.26

Hello My Name Is Ingrid (안녕 내 이름은 잉그리드야!) - 8.2% - 2011.12.25

Brew Dog Hardcore IPA (브루독 하드코어 IPA) - 9.2% - 2012.08.27

Brew Dog Rip Tide Stout (브루 독 립 타이드 스타우트) - 8.0% - 2012.12.08

 

 

랜덤 IPA.. 지금껏 리뷰하면서 저런 주장은 처음 들어보았는데,

아무튼 공식적인 맥주 스타일 분류상 없는 종류입니다.

 

브루 독(Brewdog)에서 랜덤 IPA 라고 부른 까닭은

매 배치마다 홉을 무작위적으로 선출해서 넣은 이유도 아니요..

레시피나 효모 등을 손에 집히는대로 사용해서 만든 것도 아닙니다.

 

불규칙한 무질서 현상의 배후에 감추어져 있는 규칙성을 찾는다는

혼돈 이론(Chaos Theory)의 주장과 마찬가지로

브루 독(Brew Dog)또한 맥주에 있어 혼돈 이론이 존재한다 믿고,

 

나비 효과(Butterfly Effect) 대신에 브루 독(BrewDog)효과를 통해

스코틀랜드의 해안에서 일으킨 토네이도가 전 세계를 뒤덮는다는..

 

전혀 이해할 수 없는 정신세계로 만들어낸 맥주가

오늘의 주인공인 혼돈 이론(Chaos Theory)입니다.

 

음.. 얘네(BrewDog)는 도대체 정체가 뭘까요?

 

 

연한 붉은 빛을 띄고 있는 브루 독(BrewDog) 혼돈 이론은

향에서는 톡 쏜다기보다는 온화하고 살짝 눅눅한 꽃과 같은

그리고 약간의 달콤한 과일 향이 돌고 있었습니다.

 

탄산은 기본적인 수준만 채워져있을 뿐이었고

연하고 묽은 느낌없이 적당히 진득하고 묵직한

농익은 듯한 느낌을 주는 도수 7.1%에 알맞을 정도였네요.

 

맥아의 단 맛은 그리 세지 않은편에 속했으며

살짝 토피(Toffee)같은 기운이 돌 뿐

전반적으로 드라이(Dry)하게 맛이 진행되었으며

 

홉의 씁쓸함은 IPA 치고는 별로 강하지 않았으며

홉의 맛에 있어서는 약간의 검은 과일스런 맛과

약초와 같은 맛이 중점적으로 다가왔으며

더불어 조금의 청포도스러운 맛도 느꼈습니다.

 

뭐랄까.. 평소에 쉽게 접할 만한 맛을 가진 맥주는 아니었고,

근래들어 많이 접한 아메리칸 IPA 와는 차별되었지만

'혼돈 이론'이라는 이름에서 오는 임팩트에 비해서는

그 특징이 얌전한 편에 속했다고 보았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세계에서 정신나간 맥주양조장이라하면 그 이름이 빠지지 않을

스코틀랜드의 크래프트 브루어리 '브루 독(BrewDog)'의 맥주로

오늘 소개할 제품은 하드코어(Hardcore) IPA 입니다.

 

일반적인 인디아 페일 에일(IPA)보다 더 강력한 더블/임페리얼 IPA 로,

이름에서부터 풍겨오는 Hardcore 의 어감이 심상치 않습니다.

 

 이전에 리뷰를 했었던 같은 브루독의 Hello My Name is Ingrid 역시

오늘의 Hardcore 와 마찬가지로 더블/임페리얼 IPA 였지만..

 

두 맥주가 풍기는 분위기는 완전히 정반대입니다.

전자는 야생 나무딸기가 부재료로 쓰며, 여배우의 매력에 비교한 반면..

오늘 하드코어(Hardcore) IPA 는 지옥을 맛 볼 IPA 라고 합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브루독(Brew Dog)의 맥주들 -

Brew Dog Tokyo (브루 독 도쿄) - 18.2% - 2010.07.26

Hello My Name Is Ingrid (안녕 내 이름은 잉그리드야!) - 8.2% - 2011.12.25

 

 

Hardcore IPA 의 쓴 맛을 나타내는 IBU 수치는 150 이며,

사용되어진 홉은 센테니얼, 콜럼버스, 심코어 홉들입니다.

 

모두들 미국출신의 Funky, Citrus 한 특징의 홉들이며,

어느 하나 다른 홉에 그 특징이 가려지지 않을 것들이죠.

 

 맥주에 홉 향을 배가시켜주는 드라이 홉핑(Dry Hopping) 과정에도

같은 세 종류를 첨가시켜 홉 풍미를 증대시키는 수는 대부분 동원한 셈입니다.

 

지옥을 맛 보여준다는 알콜 도수 9.2% 의 Hardcore IPA 인데,

이런 제품이 BrewDog 양조장에서는 일반 맥주...

즉, 언제든지 구할 수 있는 레귤러 맥주입니다.

 

오히려 이 Hardcore IPA 를 기본 베이스로 잡고

이를 강화시켜 더 쇼킹한 맥주들을 만들고 있으니..

 '얘들 왜 이러니!...' 라는 놀람과 함께 말려주고 싶을 정도네요.

 

 

달작지근한 맥아의 단 향과 새콤하면서도 약간은 거친 과일 향이

BrewDog Hardcore IPA 에서 풍기고 있었으며,

색상은 진한 붉은색을 띄던 맥주였습니다.

 

꽤나 묵직한 무게감과 질척임이 돋보이지만 탄산감이 있어

입에 닿는 느낌은 지나친 부담을 주지는 않았습니다.

적어도 Hardcore 라는 표현을 쓰기에는 말이죠.

 

지옥으로 보낸다고 해서 엄청 쓰고 독할것이란 예상을 했지만..

'음? 내 입맛이 더 하드코어인가?' 라는 의문이 들 정도로

기분좋게 한 잔 만족하며 즐기기 딱 좋은 수위의 맥주였는데..

 

분명 씁쓸한 홉의 맛과 맥아의 진득한 단 맛이 어울러진..

괜찮은 밸런스를 이루고 있는 임페리얼 IPA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나 후반에 남는 홉의 쓴 맛의 여운이 오래 남기는 합니다만..

 상쾌하거나 새콤함이 아닌 거칠고 쿰쿰하게 남는 풍미가 있어

카라멜 맥아에서 오는 특유의 단 맛과 엉키는 듯 했습니다.

 

9.2% 의 맥주이지만 알코올의 맛은 별로 나지 않아

불쾌한 맛은 없었지만.. 아무래도 Hardcore 라기에는

BrewDog 이 많이 힘을 빼서 만든것이 아닐까.. 판단해봅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rCork 2012.08.28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의 입맛이 하드코어하지 않다면 누구의 입맛이 하드코어할까??

  2. 찌학 2012.08.28 11: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홉이라도 미국산과 영국산 홉의 차이에서 오는거라 그런건가여? 영국 체코 독일이 홉이 유명하다고 하니...홉을 들이 부엇다는 미국산 ipa나 미국산 홉을 들이 부은 브루독 ipa 감상후기가 주인장님이 예전에 올리신 영국 커널사의 ipa 보단 좀 약하게 보여서여,아님 그때보다 더욱 쓴맛에 단련이 되셔서 이번 브루독 맥주가 쓰다기 보단 알맞게 입맛에 맞으셧을수도 잇구여,,,초창기 3년전 맥주드실때보단 지금이 더욱더 강력하게 홉의 맛을 견디시고 아니 즐기시는 수준 같으셔서..영국산 홉이 미국산 보다는 쓴맛이 실제 더 느껴지는거 일수도 ..미국산 ipa는 홉을 들이 부엇다는 수치를 표현하지만 정작 주인장님에게 쓴맛을 보여준건 아직 이곳 블로그에서 못봐서 그럼니다... 영국산 ipa 몇개에서 주인장님도 쓰다 라는 표현을 보여 주셧죠,그 후기 보구 이 블로그 맥주 중에선 가장 먹고 싶으니까여 지금 현재에도..

    • 살찐돼지 2012.08.29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국산 홉들이 홉의 쓴 맛의 척도인 AA 수치가 영국산 홉들보다 평균적으로 높습니다.

      뭐 하드코어 IPA 는 IBU 150 이라고 자랑스럽게 써 놓았고, 미국산 홉을 사용했다니 엄청 셀 것 같았지만..

      제 입맛이 더 하드코어가 된 건지.. 즐길만한 IPA 였네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