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vée De Ranke'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4.13 Cuvée De Ranke (꾸비 디 랑케) - 7.0% (2)
728x90


디 랑케(De Ranke)는 벨기에 Wevelgem 에 소재한 양조장으로

그들이 양조하는 맥주들의 목록은 일반적 벨기에 양조장들이

주로 취급하는 블론드,브륀 등등 이 아닌 다방면의 맥주를 갖추었고,


벨기에 에일 특성에서 아주 벗어나는 제품들은 아니나

통상적이지 않고 약간씩은 변화를 준 맥주들이 많았습니다.


더불어 Sour Ale 에도 판도를 넓여 풍성한 라인업을 구축했으며

정식 라인업에 Sour Ale 은 총 두 가지를 보유했습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De Ranke 양조장의 맥주들 -

De Ranke Kriek (드 랑케 크릭) - 7.0% - 2010.11.24



De Ranke 양조장의 두 종류의 Sour Ale 은 

4년전 리뷰했던 체리가 함유된 Kriek De Ranke 와

오늘 시음하려는 Cuvee De Ranke 입니다.


라벨 전면에는 70% 의 벨기에 사우어(Sour) 에일과

30% 람빅이 혼합되었다는 정보가 기록되어 있은데,


람빅은 벨기에의 Girardin 에서 가져오는 것이고

벨기에 Sour Ale 은 De Ranke 에서 제작한 것입니다.


Cuvee De Lanke 가 어떤 스타일인지는 명확히 구분하긴 어렵고

많은 사람들과 사이트들에서 그냥 Sour Ale 이라고 지정해 놓았지만..


체리가 들어간 크릭(Kriek)과 함께 De Ranke 에서 Sour Ale 라인을

구축하는 상품임을 감안하면 괴즈(Gueuze)와 닮은 것 같기도 하네요.



엄청나게 탁하고 뿌옇던 자태에 거품은 거친 거품이 생기나

지속력도 매우 안 좋지만, Sour Ale 의 특징이니 문제는 없습니다.


오크통의 조각을 입에 물고있는 듯한 나무의 향기와

지하실 곰팡이 내, 풀 뿌리 냄새, 젖은 가죽 내 등

Sour Ale 류에서 나올 수 있는 전형적인 향이 풍기며

코를 찌를 듯이 아주 강력한 냄새를 남기지는 않았습니다.


청량감은 찾기 힘들지만 소량의 탄산감은 전해졌으며,

묽거나 경쾌한 느낌과 질감이 아닌 매끄럽고 찰진 느낌이네요.


신 맛이 찌르는 듯이 입안을 자극하지는 않았고

향에서 나타났던 맛들과 비슷한 맛들인 곰팡이 맛,

쓴 맛이 빠진 잎사귀 홉을 그냥 씹은 듯한 맛, 생 레몬,

오크통의 나무조각을 물고 있는 듯한 맛들이 나타납니다.


단 맛은 아주 어렴풋이 시럽과 같은 형태로 느껴졌으며

Sour Ale 의 여운자체는 길어서 마신뒤에도 곰팡이 풍미가 남네요


 극단적인 람빅/Sour Ale 이 아니라고 생각되었기에

마시기는 편하게 설계된 맥주라고 보여졌습니다.


4년전 시음했던 Kriek De Ranke 의 리뷰에서도

제가 부담스런 신 맛의 Sour Ale 이 아니라고 적었는데,

오늘 마시는 Cuvée De Ranke 도 그렇게 느껴집니다.


현재는 없지만 그린 플래쉬의 레용 베르(Rayon Vert)에서

신 맛이 약간 강화된 버전이라고 생각해도 무리는 없을 것 같네요.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바도 2014.07.31 09: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들어온거 알고는 있었는데 별 관심 없다가 갑자기 싸우어! 가 땡겨서 가격을 문의했다가 좌절만 했습니다...ㅋㅋ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