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unders'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5.03 Founders Rübæus (파운더스 르베이어스) - 5.7%
728x90

 

'여름과 같은 무더운 계절에 밀맥주나 섄디(Shandy) 같은

매 번 마시던 여름용 주류가 지루해지지 않았냐?' 면서

 

미국 파운더스(Founders) 양조장에서 출시한

르베이어스(Rübæus)라 불리는 맥주입니다.

 

맥주 부제로 'Pure Raspberry Ale' 이라 하며,

여름을 겨냥한 계절-레귤러 맥주로 판매됩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파운더스(Founders) 양조장의 맥주들 -

Founders Dry Hopped Pale Ale (파운더스 드라이 홉드 페일 에일) - 5.4% - 2012.07.29

Founders Red's Rye P.A (파운더스 레즈 라이 페일에일) - 6.6% - 2012.10.12

Founders Devil Dancer (파운더스 데블 댄서) - 12.0% - 2012.12.11

Founders Breakfast Stout (파운더스 브랙퍼스트 스타우트) - 8.3% - 2014.11.01

Founders All Day IPA (파운더스 올 데이 IPA) - 4.7% - 2016.03.26

Founders Centennial IPA (파운더스 센테니얼 IPA) - 7.2% - 2016.05.23

Founders Dirty Bastard (파운더스 더티 배스터드) - 8.5% - 2016.10.10

Founders KBS (파운더스 KBS) - 11.8% - 2017.02.19

Founders Frootwood (파운더스 프룻우드) - 8.0% - 2017.04.30

Founders Curmudgeon (파운더스 커머젼) - 9.8% - 2017.08.16

Founders Lizard of Koz (파운더스 리자드 오브 코즈) - 10.5% - 2017.11.04

Founders Sumatra Mountain Brown (파운더스 수마트라 마운틴 브라운) - 9.0% - 2018.02.10

Founders CBS (파운더스 CBS) - 11.7% - 2018.07.07

Founders Solid Gold (파운더스 솔리드 골드) - 4.4% - 2018.11.20

Founders Mosaic Promise (파운더스 모자익 프라미스) - 5.5% - 2019.02.22

 

 

라즈베리 맥주 르베이어스(Rübæus)에 라즈베리는

다섯 단계에 걸쳐 투입된다고 설명됩니다.

 

단 맛과 시큼한(Tart) 맛의 밸런스를 추구한다고 하며,

시큼한 맛의 원천은 라즈베리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Sour Ale 을 지향하며 만들어졌다는 언급은 없으며,

야생효모-박테리아 발효에 관한 내용도 존재하지 않네요.

 

프람브와즈(Framboise) 람빅과 비슷하게 생각하면 안 될 거 같고

라즈베리로 점철된 제품이라는 것이 마셔본 사람들의 중론이네요.

 

 

탁하고 핑크 빛을 띄는 거품이 생성되는군요.

색상은 맥아로만 만들어낼 수 없는 붉은 핑크색입니다.

 

향은 부정할 수 없이 라즈베리의 존재감이 뿜여져나왔고,

개인적으로 시큼함보다는 단 느낌으로 더 다가와주었네요.

 

탄산기는 아주 많지는 않게 적당한 편으로

무더운 계절에 어울리는 맥주 컨셉이 납득됩니다.

무게감이나 질감도 가볍고 연하여 마시기 편했습니다.

 

맥아적인 단 맛보다는 라즈베리 시럽같은 단 맛으로 나왔으나

단 맛 자체가 미각을 지배할 만큼 굵고 길게 나오지는 않았습니다.

 

입 안에서 향긋하게 퍼지는 라즈 베리 맛이 인상적이었고

생각보다는 과일 껍질의 떨떠름한 맛이 없었던 편이네요.

 

시큼한 맛은 희미하게 있는 편으로 Sour Ale 같은

특징과는 거리가 멀었던 맥주라 생각되었으며,

조금 더 디저트 같은 과일 주스 같았다고 보았습니다.

 

일단 라즈베리 맥주라는데 라즈베리 맛이 충만해서 합격이고,

잡다한 맛 없이 라즈베리에 집중할 수 있는 맥주이기도 합니다.

 

마시고 나면 아주 살짝 고소한 곡물 여운이 있긴 하지만

되려 그런 부분이라도 느껴지는게 맛의 다양성을 주었다고

생각이 들 정도로 우직하게 컨셉에 충실한 맥주였습니다.

 

제가 마신 맥주 자체는 깔끔하게 잘 뽑힌 듯 했으며,

평소 라즈베리 맛을 좋아한다면 꼭 시음해보시길 바랍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