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ppin' Frog King Gose Home'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4.22 Hoppin' Frog King Gose Home (호핀 프로그 킹 고제 홈) - 6.0%
728x90


미국 호핀 프로그(Hoppin' Frog) 양조장에서 만든

킹 고제 홈(King Gose Home)은 크래프트 맥주 계에서


인기가 많은 스타일인 고제(Gose) 타입의 맥주로,

특히 임페리얼(Imperial) 체급이라해서 눈길이 더 갑니다.


하지만 임페리얼이라고 하기에는 알코올 도수가 6.0% 라

도수가 너무 낮은거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 수도 있겠네요.


- 블로그에 리뷰된 호핀 프로그(Hoppin' Frog)의 맥주들 -

Hoppin’ Frog Karminator (호핀 프로그 카르미네이터) - 9.3% - 2017.08.29

Hoppin' Frog Outta Kilter (호핀 프로그 아우타 킬터) - 8.2% - 2017.11.12


임페리얼(Imperial)이라는 용어를 맥주계에서

절대급 용어로 사용하면 도수는 최소 8% 는

찍어야 한다고 마음속으로 생각하는 사람도 있겠으나,


비교 용어로 보면 고제(Gose)라는 타입의 맥주가

본래 저도수 스타일로 4~5% 를 마킹하기 때문에,


6.0% 의 도수를 찍은 고제(Gose)는 임페리얼이라는

상승의 의미로 사용하는게 아주 어색하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더군다나 라벨 오른쪽 옆면에 빼곡한 흰 글씨로

이 맥주에 관한 기믹이 적혀져있는데 개구리 왕의

귀환과 그를 경배하는 맥주라는 컨셉이 설정되었기에


말 그대로 왕(황제)라는 의미로도 Imperial 이 쓰인 것 같네요.



연한 금색, 연두색으로 매우 연한 색이며 살짝 탁합니다.


코리엔더(고수)로 짐작되는 향긋한 향이 먼저였고,

조금은 기가 눌린듯한 사우어 요거트와 같은

시큼한 향이 뒤이어 찾아 와주었습니다.


탄산기는 컨셉에 비해서는 다소 적은 편이며,

도수가 6.0% 로 높아진다한들, 괄목할만한

상승은 아니기에 질감이나 무게감에서도


스탠다드 고제(Gose)와 마찬가지로 가볍고

산뜻하며 마시기 편하게 꾸며져있습니다.


산뜻하고 깔끔하고 개운한 맛의 바탕인지라

시럽이나 꿀 등의 질척이게 남는 단 맛은 없으며,


공개된 IBU 도 9 정도라 홉의 쓴 맛은 물론

향이나 맛도 포착될 만한 것이 없습니다.


미국산 고제라서 그런지 헤페바이젠 효모가 아닌

효모 발효 부산물을 남기지 않는 미국 에일 효모가

King Gose Home 에 쓰여진 거라 보고 있습니다.


즉, 맥아와 홉과 효모 맛이 모두 적은 가운데

두각을 드러내는건 신 맛 박테리아, 코리엔더, 짠 맛으로


개인적으로 더 와닿은 맛은 코리엔더>짠 맛>신 맛으로

특히 신 맛은 강력한 초산이라기보다는 요거트나

유제품의 신 맛으로 다가왔고 짭쪼름하면서

거기에 코리엔더로 양념한 느낌 같았습니다.


따라서 조금 사족을 붙여서 느낌을 표현하자면

불가리스나 수퍼 100 에 코리엔더 맛이 있는데

오늘따라 좀 짭짤하게 느껴지는 맛이라 생각되네요.


종합적으로 보면 맛의 세기나 특징이 거세지 않고

오히려 온건한 느낌이 드는 고제(Gose)였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