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오늘 제가 시음하게 될 맥주는 영국의 핏필드(Pitfield) 양조장에서 생산된,
1837 IPA (인디아 페일 에일) 이라는 제품입니다.
'핏필드' 브루어리에 대해서 정보를 좀 조사해보려했지만,
인터넷 홈페이지도 없고, 도서에 담겨진 정보도 없는..
얻을 수 있는 정보라곤 라벨에 적혀있는 간략한 스스로에 관한 소개,
25년이상 여러 수상경력에 빛나는 맥주를 만들어왔고,
유기농원료로만 만든 유기농맥주 전문이라는 언급밖에는 없었습니다.
 
자주가는 맥주상점의 주인분께서 저의 맥주성향을 알고 추천해준 제품으로..
'IPA (인디아 페일 에일)' 이 7.0%의 도수에 미치는것에 대한 기대감과,
 유기농이니까 뭔가 다를거란 희망이 이 맥주를 구매하도록 했습니다.
 


핏필드(Pitfield) 양조장에서는 총 12종류의 맥주를 생산하고 있는데,
몇몇종류의 이름을 살펴보면 약간은 흥미로운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1837 IPA, 1850 런던 포터, 1792 임페리얼 스타우트등이 그것들인데,
맥주종류앞에 정렬된 숫자의 이름은, 해당 맥주가 유행했던 시기를 나타내는 것 같습니다.

영국에서 생산하여 러시아의 황체 차르에게 보내기위해 만들었던 '임페리얼 스타우트',
영국이 인도를 식민화하고, 그곳에 거주하는 영국민들을 위해
영국에서 인도로 보낸 맥주인.. 인디안 페일 에일(India Pale Ale)

오늘의 주인공인 '1837 IPA' 의 라벨설명에 핏필드 브루어리가 설명하길,
초창기의 IPA 가 간직했던 가득한 쓴맛을 살려내기 위해 노력한 진짜 IPA 라네요.


'1837 인디안 페일 에일' 을 마셔보고 가장 먼저 와닿은 것은,
이젠 나름 제가 맥주의 쓴맛에는 단련이 되어 내성이 있다고 생각했거늘..
마시면서 내내 약간 쓰다고 맛 본 에일이었습니다.

제가 생각하기에, 그리고 사람들에게 인정받는 IPA 는
홉의 쓴맛이 강하고, 뒤에 남는 씁씁한 잔여감이 일품임과 동시에,
향긋하고 화사한, 흡사 열대과일같은 맛과 향이 있어서,
맥주가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도록 균형을 맞추어주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1837 IPA' 에서는 과도한 초창기 시절 IPA의 복원이었는지는 몰라도,
쓴맛과 목넘김후 남는 씁쓸함은 남부럽지 않으나..
맛이 다양하지 못하고 좀 직선적이어서 '쓴 맥주' 로만 기억이 될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맛의 다양화를 유기농재료가 살려주었으면 했었습니다.
 
분명, 유기농으로 인해서 거칠고 자극적인 쓴맛보다는
다듬어진듯한 고귀한 쓴맛과 풍미가 있었지만,
그 이상의 역할을 하지 못한점이 좀 아쉬웠습니다.
 
이것이 핏필드 브루어리에서 꿈꾸어 만든 진짜 IPA 라면 존중하겠지만,
만약 소비자의 의견을 귀담아 들어, 조금만 맛에서 다양화를 추구한다면,
부족할 것 전혀없는 훌륭한 IPA 가 될 것 같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찌학 2011.03.01 2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님이 쓰다고 하면 진짜 쓰겟네여 ㅋㅋ..밑에 잇는 커널사 인디안페일에일과 함께 이 맥주를 가장 먹구 싶네여,님 땜에 체코의 필스너도 좋아하지만 예버라는 맥주가 더 쌉쌀해서 체코의 필스너보다 더욱더 먹구 싶은거 처럼,,,쌉쌀한 맥주는 라거로는 필스너 에일에서는 페일에일이나 스타우트 포터 그리고 인디안페일에일이겟죠,,님이 포스팅한 정통 영국식 과거 인디안 페일에일 ㅎㅎ 커널제품과 함께 이 맥주가 님이 올리 수많은 포스팅중 가장 먹고 싶네여 ㅋ

    • 살찐돼지 2011.03.01 2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두 제품 모두 영국의 소규모 양조장출신 맥주라.. 한국수입은 커녕, 오로지 영국에서만 접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확실히 대중성과는 아주 거리가 먼 제품들이었죠. 혹시라도 영국에 가게되시면 드셔보세요.

728x90


일전에 'Duchy Originals (더치 오리지날) 유기농에일' 을 리뷰했을 때,
더치 오리지날's 는 영국의 찰스 왕자가 1990년대 조직한
유기농생산의 고급식품 브랜드라고 설명드린적이 있습니다.

더치 오리지날의 Duchy 는 찰스왕자의 소유지인
'Duchy of Cornwall estates' 의 이름에서
앞의 Duchy 를 가져와 명명한 브랜드로,

1990년대 농민들의 이익창출과 생산력증대를 위해,
찰스 왕세자가 기획하고 마케팅회사에 의뢰한 것에서 시작되었고,
식품, 음료, 생활용품등의 130여종류의 판매에서 나온 이익을
찰스왕자가 운영하는 자선단체에 전액을 기부한다고 합니다. 

말그대로 누이좋고 매부좋은, '노블리스 오블리제' 의 표본이라 할 수 있죠~

- Duchy Originals 의 다른 맥주 -
Duchy Originals Organic Ale (더치 오리지날 올가닉 에일) - 5.0% - 2010.07.11


한국에도 몇 종류의 '더치 오리지날' 제품이 판매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맥주는 확실히 아닙니다만.. 여하튼 영국왕실의 품위와 유기농이 더해진
고급스러움의 정점에 선 '더치 오리지날'..

지난번 포스팅한 '더치 오리지날 올가닉(유기농) 에일'
이미지로보나 생김새로보아도 최상급 제품으로 보이는데,
오늘 소개될 '더치 셀렉트 에일' 은 그보다 더 상(上)품이라는
Select (극상의) 라는 표현을 지닌 에일입니다.

2008년 '월드 비어 어워드' 에서 호밀이 함유된 페일에일부문
대상의 영예에 빛나는 '더치 셀렉트'는
알콜도수 6.2%의 다크 유기농 에일입니다.

흰색라벨의 '더치 유기농 에일' 을 마셨을 때,
상당히 고급스럽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었는데,
   과연 한층 강화된 '더치 셀렉트' 는 어떨지 매우 기대가 되네요 ~


최상급의 유기농맥주 '더치 셀렉트 에일'은
같은 브랜드의 '더치 유기농(흰색라벨) 에일' 과 비교해 보았을 때,
흰색라벨은 맛이 전체적으로 고급스럽지만 절제된 맛이 있어,
부드럽고 은은하게 다가오는 귀한느낌의 에일이었는데,

'더치 셀렉트 에일' 에는 탄산의 느낌이 좀 더 살아있으며,
상큼한맛과 홉의 쓴맛 약간의 알콜 맛과 단 맛등이
뒤섞여 맥주안에서 출현되어지고 있었습니다.

흰색라벨에 비해서 맛의 굴곡이 있는 맥주로
다양한 매력이 있는 고급에일인것은 확실하나,
 제가 맛보기에는 오히려 흰색의 '더치 유기농 에일' 이
오늘의 '더치 셀렉트 에일' 보다는 더 고급스러워 보입니다.
맛과 느낌에 있어서 흰색라벨이 좀 더 얌전하고 기품있어서 그런 것 같네요 ~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스코틀랜드의 칼레도니안(Caledonian) 브루어리에서 나온
골든 프라미스 (Golden Promise) 라는 에일입니다.

직역하면 '금빛 약속' 이고, 정확한 의미로는 '금처럼 중요한 약속' 이란
이름을 가진 이 맥주는, 네임의 유래가 사실 골든 프라미스라는
스코틀랜드에서 가장 유명한 보리맥아에서 비롯되었다 합니다.

칼레도니안 브루어리의 대표작은 단연 화려한 수상경력이 빛나는
도이차스(Duechars) IPA 이지만, '골든 프라미스' 역시 그에 비해
나무랄 것 없는 경력과 상징성을 지닌 맥주라 합니다.
왜냐하면 영국의 유기농맥주의 장을 연,
세계에서 가장 처음 만들어진 유기농 맥주이기 때문입니다.

- 칼레도니안 브루어리의 다른 맥주 -
Duechars IPA (도이차스 아이피에이) - 4.4% - 2010.04.18 


유기농 맥주의 시초인 '골든 프라미스' 는
최초라는 영예가 주는 상징성 이외에도,
품질면에서도 탁월하여 여러 상을 받았는데,

'인터내셔널 비어 컴패티션'에서 유기농맥주부문 세번의 은메달과
영국의 유기농산업을 장려하는 토양협회에서 수상하는
올해의 유기농식품에 5번 선정되었고,

2002년 채식주의자 단체로부터 최고의 음료로,
2007년 세계맥주 매거진에 의하여
세계에서 가장 실험적인 에일로 뽑혔다면서,
칼레도니안 브루어리 홈페이지에는 
'골든 프라미스'가 이렇게 건강한 맥주라 홍보하고 있네요~

최고의 맥주 평론가 마이클 잭슨(가수 X, 동명이인)이 평하길
"세계 최초의 유기농맥주는 바닐라, 계피같은 향기로운 향이 가득하며,
가볍고 맑은느낌에 레몬 샤베트 같은 마무리가 인상적이다" 라며 평가해 주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골든 프라미스'를 누르고 금메달을 차지한
유기농 맥주들은 어느제품인지 몹시 궁금해지네요 ~ 


늦여름 밤에 차게해서 마시면 가장 이상적이라고 설명되는
'골든 프라미스' 유기농 에일은, 확실히 좋은 원료때문인지
향긋한 향을 발산해 내고 있었습니다.

녹색빛을 띄고 있는 '골든 프라미스'는 색상만큼이나
맛과 풍미에 있어서도 라거맥주와 비슷하게 다가왔는데,
적정한 탄산과 차게마셔서 그런지 느껴진 시원함과 청량감,
낮은 무게감에 깔끔하게 마무리되는 느낌이 있었으며,

 맛에 있어서는 저에게는 좀 싱겁게 다가온 면이 있었으나,
강하지는 않았지만 살포시 퍼지는 과일향  & 맛이 존재했고,
후반부에는 약간 우직하게 느껴진 쓴맛도 괜찮았습니다.

유기농 맥주를 마실 때 마다 생각하는 것은,
확실히 일반적인 맥주에비해서 강화된 향긋함이나
 맛의 다양성, 고급스러움등이 가미된 듯 싶습니다.
비싼만큼 제 값한다는 평을주고 싶은 유기농에일이네요 ~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영국의 Samuel Smith 브루어리는
잉글랜드 북중부지역 노스요크셔주의 Tadcaster 라는
인구 7,000명의 고장에 설립된 브루어리입니다.

1758년 Tadcaster 에서 요크셔지역에서 설립된
가장 오래된 브루어리를, 1847년 Leeds(리즈) 지역에서
정육업을 하던 Samuel Smith 라는 사람이
 매입하여 맥주를 만든데서 브루어리의 역사가 시작됩니다.

영국에서 가장 성공하고 규모가 큰
'마이크로 브루어리(소규모 양조장)'이며,
각 지역에 Samuel Smith 맥주를 취급하는
전문 펍들이 200곳이 넘을 정도로 그 위세가 대단합니다.

하지만 제가 Samuel Smith 에게 받은 느낌은,
그들은 오히려 소규모라는 점을 강조하려는 것 같았습니다.


여러모로 미국의 Samuel Adams 브루어리와 닮은 점이 많다고 보였는데,
소규모양조장을 기반으로 둔 브루어리들이라는 점.
성공적으로 사업을 확장하여 전 국토에 퍼져있다는 부분과,
마지막으로 다른 브루어리들이 잘 시도하지 않는
특별한 종류의 맥주를 생산하는 것 등입니다.

한국에도 수입되고 있을 만큼 판도가 넓은
미국의 Samuel Adams에 비해서
영국의 Samuel Smith 는 런던의 펍에서는 접하기 어렵지 않으나,
영국의 대형마트인 Tesco 나, Sainsbury's, Waitrose 등등에
납품이 되지 않아서, 런던에서는 구매하기 까다로운 제품입니다.

Samuel Smith 브루어리의 가장 유명한 품목인
오트밀 스타우트(Oatmeal Stout)를 두달 넘게 찾았으나,
불발에 그쳤고, 펍에서 마시는 걸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제가 한국에 있을적부터 익히 Samuel Smith의 명성을 접해서,
내심 기대를 많이 하고있던 제품이었으나...
가끔씩 펍에서 부담스런 가격으로 즐기는 것 이외에는
방도가 없어 아쉬운 맥주입니다.

그래서 대형마트, 일반상점등에 잘 납품하지 않는 것이
Samuel Smith 가 원하는 '소규모 양조장' 의 방침이 아닌가.. 합니다.
 

Samuel Smith 브루어리에 대한 아쉬움을 적다보니
맥주에 대한 소개가 없었는데, 이름에서 알 수 있다시피
Organic(유기농) 맥주입니다.

영국에서는 유기농맥주가 맥주종류의 한 축을 담당할 정도로
자리가 잡혔는데, 유기농홉과 맥아를 이용하여 양조했기 때문에
일반 맥주들에 비해서 가격이 조금 비싼편입니다.

하지만 비싼만큼 그 효과를 톡톡히 보여준다고 생각하는데,
오늘 Samuel Smith를 마시면서 몸에 좋은 맥주마신다는 느낌이 절로 듭니다.
 고소한맛과 담백한맛, 진득하면서 풍부한느낌이 일품이며
특히 목넘김 후 후반부로 이어지는 달면서 고소한..
이제까지 맥주를 마셔보면서 느껴보지 못한 바닐라 비슷한 맛이 압권입니다. 

그간 유기농맥주의 높은 가격때문에 멀리하여 블로그에서도 다루지 않았는데,
좋은재료로, 전통있는 브루어리에서 빚어낸 맥주는 이렇게 다르다는 것을
오늘 이 맥주를 통해 깨닫게 되었습니다.
마시면 정말 '좋은 맥주 !' 라고 느낄수 있는
Saumel Smith 의 유기농 에일이었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rcork 2010.05.11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벨, 병 모양 모두 정말 명품 분위기가 나는걸~~ 가격은 얼마정도 해?
    앞으로 맥주들 가격도 같이 올려주면 좋겠다ㅋ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