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화수(Whasoo) 양조장은 울산광역시에 자리잡은

수제 맥주 양조장으로 2003년부터 운영중입니다.

 

2010년대 초중반부터 태동하여 미국식 크래프트 맥주를

주로 다루며 양조장까지 설립한 2세대 업체들과 달리,

 

2003년 시작한 화수는 2000년대 중반 붐이 일었던

하우스 맥주 시절부터 운영되어오던 1세대 입니다.

 

 

하우스 맥주 시기에는 보통 독일 유학파 혹은

독일/체코의 양조사를 초빙해서 맥주를 생산했기에

거의 대다수 맥주가 독일/체코식 밀맥주나 라거였습니다.

 

이후 2010년대 중반부터 미국식 크래프트 맥주 문화가

국내에 전파됨에 따라, 기존의 하우스 맥주 업체들 또한

IPA 나 Stout 계통의 맥주들도 취급하게 되었습니다.

 

화수(Whasoo) 양조장의 홈페이지 맥주 목록을 보면,

독일식 바이젠, 쾰쉬, 알트 맥주 등의 맥주들을 다루면서

Red IPA 나 강건한 스타우트 등도 있는게 확인됩니다.

 

'화수' 에서는 라거효모로 발효한 맥주는 없어 보이기에

마시기 쉽고 가벼우며 산뜻한 금색 라거의 포지션을

오늘 시음하는 켈슈(쾰쉬)가 담당하지 않을까 봅니다.

 

 

탁한 편은 아니지만 탁월하게 맑지는 않았고,

쾰쉬치고는 살짝 짙은 녹색 빛의 금색을 띕니다.

 

약간 시큼한 레몬즙과 같은 향기가 나왔고

곡물 반죽과 같은 고소한 향 또한 맡을 수 있습니다.

 

쾰쉬 스타일 기반이나 탄산기는 적당히 포진했고

질감이나 무게감은 가볍고 산뜻한 편에 속합니다.

 

맥아적인 단 맛 없이 깔끔한 편이라 마시기 편하며,

중간중간 시트릭한 시큼함이 등장하는 편입니다.

 

쓴 맛은 없고 약간의 구수한 곡물류의 맛이 있으며

전반적인 맛의 세기는 강한편이 아니라 마시긴 쉽네요.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