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칭 비버 피넛 버터 밀크 스타우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3.10 Belching Beaver Peanut Butter Milk Stout (벨칭 비버 피넛 버터 밀크 스타우트) - 5.3%
728x90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 소재한 Belching Beaver 는

불과 5년전인 2012년에 설립된 양조장입니다.


인디아 페일 에일(IPA)나 스타우트(Stout)에서

파생된 맥주들을 중점적으로 다루는 곳이라,

통상적인 미국 크래프트 양조장의 면모를 갖춘 듯 합니다.


최근 국내에 정식으로 수입되기 시작했으며,

캔(Can)과 병(Bottle) 모두 취급하고 있습니다.  



본래 벨칭 비버(Belching Beaver) 양조장의 핵심 맥주로

Beaver's Milk(5.3%)라는 이름의 Milk Stout 가 있습니다.


오늘 시음하는 Peanut Butter Milk Stout (5.3%)는

아마 본래 밀크 스타우트에 땅콩 버터를 넣어,

맛과 향에 있어 변화를 준 제품으로 보입니다.


개인적으로 땅콩 샌드나 땅콩 잼 등을

그리 좋아하지는 않지만 밀크 스타우트와의

궁합을 생각해본다면 나름 맞을 것 같다는 느낌이 듭니다.


밀크 스타우트이기에 기본적으로 단 맛이 깔리겠지만,

그 단 맛의 강도와 지속력에 따라 개인적인 입 맛에

땅콩 버터와 스타우트가 조화로웠는지 판단 가능하겠네요.



스타우트니까 당연한 검은색을 띄고 있습니다.


맥주 이름에 언급된 항목들이 향에서 뚜렷하게 납니다.

즉 '땅콩 버터를 푼 우유' 같다는 생각을 들게 합니다.

견과류의 고소하고 단 내가 있으며 젖 냄새도 있군요.


탄산은 존재하는게 확인되는 정도였습니다.

질감과 무게감은 예상보다는 가벼운 편입니다.


조금 더 진득하고 묵직할 것이라 예상했었지만 

실제로는 둔켈 라거들과 비슷한 수준이었네요.


맛에서도 분명히 땅콩 버터의 존재가 눈에 띕니다.

스타우트의 초컬릿 맛, 로스팅 맛 등이 있지만

땅콩 버터의 단 맛에 가리워져 텁텁함은 없습니다.


전반적인 느낌은 달고 고소한 맛의 향연이었으나,

의외로 맥아나 유당 등의 당에서 나온 단 맛과

그것들에서 파생된 질감/무게감은 낮은 편입니다.


달고 단 땅콩 버터의 인상이 뇌리에 남긴하나

입에 끈덕지고 물리게 남는 단 맛은 아닙니다.


개인적으로는 이 맥주가 임페리얼 스타우트 급이라

엄청난 종료비중과 단 맛, Full Body 를 갖추었다면

매우 금방 질렸을 것이라 판단되었습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