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맥주 솔뫼 IPA - 6.5%

2022. 5. 28. 13:39국가별 맥주들/대한민국

728x90
반응형

 

충청남도 당진시 순성면에는 순성브루어리가 있으며,

순성왕매실영농조합에서 운영하는 곳이라 합니다.

 

작년 여름 순성브루어리는 당진맥주라는 이름으로

네 종류의 수제맥주들을 출시했다고 합니다.

 

초기 형태의 수제맥주 양조장이니 자연스럽게

스탠다드한 스타일들로 구성되어 있는데,

스타우트, IPA, 페일 에일, 바이젠 등입니다.

 

 

당진맥주에는 공통적으로 조합원들이 직접 생산하는

매실 발효액이 들어간 것이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오늘 시음하는 솔뫼 IPA 의 이름은 당진의 송산리에서

기원했으며 송산(松山)을 달리 표기하면 솔뫼가 됩니다.

천주교 김대건 신부의 출생성지가 있는 곳이라는군요.

 

  딱히 홈페이지는 구축된 것이 없어서 블로그나

보도자료 기사 등을 살펴봤지만 전문적인 글은 없어

솔뫼 IPA 가 어떤 타입에 홉 구성이 뭔지 알 수 없었지만,

 

양조장에서 소개하기를 트로피컬한 아로마 향이라는 것을

참고하면 일단 Ameircan IPA 를 지향하는 것 같습니다.

 

 

색상은 탁하고 진한 호박색에 가까운 것을 보니

옛날 East Coast IPA 를 떠올리게하는 외관입니다.

 

향에서는 솔, 풀, 감귤류 등의 미국 홉들의 맛에

약간의 카라멜 단 내가 동반하고 있었습니다.

역시 고전적인 American IPA 에 가까운 향이군요.

 

탄산감은 보통으로 특별히 많지도 적지도 않았고

질감이나 무게감은 짙어진 색상만큼 살짝 있어서

가볍고 청량함보다는 살짝 안정감있는 느낌입니다.

 

카라멜이나 약간의 토피와 빵 같은 고소함이 있고

그 위로 시트러스, 풀, 솔, 레진 등등의 맛이 옵니다.

 

마시고 나면 쓴 맛은 그리 남지 않았고, 홉의 맛도 지속력이

긴 편은 아니라서 끝으로 갈 수록 나름 깔끔해집니다.

 

10년 전 쯤에 국내에서 막 IPA 라는 맥주가 만들어질 때

접할 수 있었던 맛으로 개인적으로 이 맥주가 떠올랐습니다.

트렌디한 IPA 와는 거리가 멀지만 뭐 나름 고전느낌은 나네요.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