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iStout 라지만 애플에서 의뢰제작한 맥주는 아니고,

뉴질랜드의 8 Wired 에서 설계한 제품입니다.


어두운 맥아가 잔뜩 들어간 스타우트(Stout)답게

외관은 흰색과 검은색의 심플한 조화를 이루네요.


 10.0%에 이르기 때문에 자연스레 맥주의 스타일은 

스타우트의 강화판인 임페리얼 스타우트가 됩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8 wired 의 맥주 -

8 Wired Hopwired IPA (8 와이어드 홉와이어드 IPA) - 7.3% - 2015.08.17



일반적으로 임페리얼 스타우트(Imperial Stout) 스타일들은

검은 맥아의 풍미 + 홉의 씁쓸함이 위주가 되기 때문에,

홉의 향(Aroma)에는 그리 치중하지 않는 경향입니다.


따라서 임페리얼 스타우트 류에서는 보통 검은 맥아의

로스팅 커피 - 초컬릿 등의 향들만 오롯이 나타나지만


그러나 iStout 는 홉의 향적인 측면도 신경쓴 제품이라

마치 Black IPA 와 같은 느낌마저 받을 수 있습니다.


반대로 Black IPA 는 Imperial Stout 에 비해서

검은 맥아의 존재감이 빈약한 편이긴 하지만요.



색상은 매우 검습니다. 갈색 거품을 기녔으며

거품의 생성-유지는 고도수 맥주답게 적습니다.


검게 그을린 맥아의 커피 & 초컬릿 향내에

약간의 프룬이나 건포도스런 단 내도 있습니다.

잘 구워진 빵과 같은 향고 조금 드러나며,

홉에서 나오는 흙, 풀, 레몬 등도 존재합니다.


탄산은 무딥니다. 그래서 스타일에 어울리네요.

입에 닿는 느낌은 매끄럽고 살짝 기름집니다.

가라앉은 무게감과 육중함도 있기 때문에,

한 잔의 만족감을 원한다면 알맞을 것 같네요.


향에서 언급했던 커피 & 초컬릿 등이 있는데,

살짝 스모키한 부분이 향에 비해 강조된 것 같고

홉의 씁슬함이 꽤 뒤에 남아 텁텁한 감도 있습니다.


단 맛은 그리 많진 않으나 어느정도 자리잡았는데,

이는 검붉은 과일 계 + 카라멜과 같은 양상입니다.


홉의 맛은 흙이나 야생초, 삼 등등과 같이

투박함이 어느정도 등장해주었습니다.

도수에 비해 알콜 뜨거움은 적었습니다.


홉이 어느정도 강조된 임페리얼 스타우트라고 보며,

요즘 같은 시즌에 마시기 좋은 제품이라고 봅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마장 2015.11.27 1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짝 그슬린 듯한 탄 맛이 매력적인 정통 임페리얼 스타우트죠.
    사실 가성비가 좋아서 자주 사 마셨는데 드래곤스밀크 출시 후로는 잘 안 사게 되네요..

    • 살찐돼지 2015.11.28 15: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제품이기도 하지만, 워낙에 임페리얼 스타우트도 골라먹는 시대라 자주는 안 찾게 되더군요. 드래곤스 밀크 조금 더 특이하다면 눈에 띄겠죠 ㅎㅎ

  2. era-n 2015.11.28 22: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연이 먹는 스타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