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미국에서 가장 유명한 크래프트 맥주 양조장이라 할 수 있는

Boston Beer Company 의 Samuel Admas 브랜드 입니다.


오늘 시음할 맥주는 계절 한정 맥주이며 2-5 월 사이에

출시되는 제품인 Fresh As Helles 입니다.


기본 스타일은 독일 뮌헨식 헬레스 라거 이지만

오렌지 블러썸을 넣었기 때문에 독일에서 추구하는

순수령까지 본 받아 헬레스 라거를 만들지는 않았습니다.


- 블로그에 리뷰된 사무엘 아담스(Samuel Adams) 양조장의 맥주들 -

Samuel Adams Boston Lager (사무엘 아담스 보스턴 라거) - 4.8% - 2009.08.30

Samuel Adams Winter Lager (사무엘 아담스 윈터 라거) - 5.6% - 2011.05.17

Samuel Adams Noble Pils (사무엘 아담스 노블 필스) - 4.9% - 2011.06.24

Samuel Adams Summer Ale (사무엘 아담스 썸머 에일) - 5.3% - 2011.07.30

Samuel Adams Alpine Spring (사무엘 아담스 알파인 스프링) - 5.5% - 2012.04.19

Samuel Adams Octoberfest (사무엘 아담스 옥토버페스트) - 5.3% - 2012.10.24

Samuel Adams Old Fezziwig Ale (사무엘 아담스 올드 페지윅 에일) - 5.9% - 2012.12.04

Samuel Adams Chocolate Bock (사무엘 아담스 초컬릿 복) - 5.8% - 2012.12.17

Samuel Adams White Christmas (사무엘 아담스 화이트 크리스마스) - 5.8% - 2012.12.25

Samuel Adams Cold Snap (사무엘 아담스 콜드 스냅) - 5.5% - 2014.07.11

Samuel Adams Rebel IPA (사무엘 아담스 레벨 IPA) - 6.5% - 2015.10.23



헬레스(Helles) or 헬(Hell)이라는 스타일 명칭 때문인지

봄에 어울리는 산뜻함을 추구하지만 라벨 디자인은

섬뜩한 해골이 그려져 있는것을 볼 수 있습니다.


독일어 헬(Hell)은 영어의 지옥과는 거리가 매우 먼

밝다(Light)에 해당하는 뜻이며, 고로 헬레스 라거는

밝은 색을 띄는 라거 맥주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헬레스 라거는 필스너(Pils)와는 달라서 홉이라는 재료가

그리 부각되진 않고 은은히 단 맥아 느낌이 더 나옵니다.


따라서 오렌지 블러썸으로 달고 향긋한 단 맛을

소소한 수준으로 내려는 봄 컨셉 맥주 같아 보이는군요.



맥주 너머 잔에 적힌 글씨가 보일 정도로 맑고

색상은 진한 금색, 오렌지 등을 띄었습니다.


향은 만다린, 감귤 등의 새콤함이 풍기면서도

오렌지 시럽이나 꿀 등의 달콤한 면모도 있었습니다.

은근히 풀(Grass)과 같은 씁쓸한 향도 존재하네요.


탄산감은 약간의 터짐이 있으나 과하지 않고,

질감이나 무게감은 생각보다 매끄럽고 유들합니다.

입에 넣고 굴리면 촉감이 좋아 기분도 좋아지며,

5.4% 맥주에서는 적당히 상승한 중간 무게감이네요.


밝은 맥아에서 나오는 엿기름 같은 단 맛과 함께

오렌지 잼과 유사한 단 맛도 겹쳐지고 있습니다.


입 안에 퍼지는 맛은 감귤류나 풀과 같은 맛으로

다소 쌉싸름하고 화하면서 상큼한 풍미였습니다.


마시고 나면 고소한 곡물 맛의 여운이 있네요.


IBU 는 18 밖에 되지 않으나 은근 홉 속성이 보이는데,

얌전한 맥아 배경 가운데 홉이 듬성듬성 나타나는 양상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주 살짝 달다는 생각이 들었지만

봄에 어울리는 맛의 라거라는 부분에는 동의합니다.



728x90
Posted by 살찐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머사마 2017.04.22 20: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이사님의 리뷰 정말 많이 참고하고 너무나 즐겁게 보고 있는 맥주를 사랑하는 사람입니다~ 저도 어제 프레쉬 애즈 헬레스를 마셨는데, 리뷰에서 이야기 하신대로 상큼한 향과 적당한 탄산, 부드러운 질감에 만족스럽게 마실 수 있는 맥주였습니다. 그간 리뷰가 뜸하셔서 많이 바쁘셨나 했는데, 이렇게 제가 마신 맥주 리뷰를 올려주시니 너무 반갑네요 ^^